본문바로가기
subMenu

문화원·문화홍보관

  • 문화원·문화홍보관
  • 한국문화원 활동
함께 보고, 느끼고, 체험하는 한국!
재외한국문화원 활동
2020.02.11
▲SNS 이벤트 진행.

▲SNS 이벤트 진행.


지난 2월 6일(목) 주카자흐스탄 한국문화원(원장 이혜란)은 나자르바예프 쉬꼴라 한국어 동아리와 함께 ‘나자르바예프 영재학교 한국주간 행사’를 개최하였다.

‘나자르바예프 영재학교’는 초, 중, 고등교육기관이 합쳐져 있으며, 대부분의 수업이 영어로 진행되는 등 수준 높은 교육을 제공하는 엘리트 교육기관이다.

본 행사는 ‘나자르바예프 영재학교’교내 다목적 홀 및 콘서트 홀 에서 한국어를 공부하는 학생들을 중심으로, 2월 3일부터 6일, 총 4일간 진행되었다.


▲김대식 대사 축사

▲김대식 대사 축사



▲나만의 노리개를 완성한 참가자

▲나만의 노리개를 완성한 참가자



▲손수 나만의 노리개를 만드는 참가자

▲손수 나만의 노리개를 만드는 참가자


우리 문화원은 행사장 내 한국문화 홍보영상을 상영해 전교생에게 한국과 한국문화를 소개하였고, 행사의 마지막인 콘서트 시작 전 ‘문화원 홍보부스’, ‘K-POP 포토존’을 설치, 운영하여 우리 문화원과 한류의 중심 K-POP을 홍보하였다. 또한, ‘나만의 노리개 만들기’, ‘한복 시착’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통해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체험기회를 제공하였다. 

더불어, ‘한국문화원과 함께하는 SNS 이벤트’를 진행, SNS 계정에 한국과 한국문화관련 내용을 포스팅 한 행사참가자에게 라이트스틱을 배포하여 관람객들의 행사참여를 유도하였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디야라(17세)씨는 “함께 한국어를 공부하는 친구들과 함께 행사를 준비하며 너무 좋았다. 특히, '한복'을 실제로 입어보기 어려워 사진과 글로만 배웠는데 이번 기회에 입어볼 수 있어서 너무 좋았다. 우리와 함께 행사를 멋지게 꾸며준 한국문화원에게 감사하다.”며 소감을 전했다.


▲콘서트를 찾은 관람객들

▲콘서트를 찾은 관람객들



▲한류의 중심 BTS와 기념촬영

▲한류의 중심 BTS와 기념촬영



▲한복을 입고 포토존에서 기념촬영.

▲한복을 입고 포토존에서 기념촬영.



▲한복을 입어보는 관람객.

▲한복을 입어보는 관람객.


주카자흐스탄 한국문화원 이혜란 원장은 “한국과 한국문화를 사랑해주는 여러분들에게 감사하다. 우리 문화원은 중앙아시아 유일의 문화원으로 2010년 개원하여 카자흐스탄과 인근국가에 한국문화를 알리는 활동을 하고 있다. 올해는 우리 문화원 개원 10주년을 기념하여 다양한 행사를 준비중이니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밝혔다. 

□ 행사개요

· 일시: 2020년 2월 6일(목)
· 장소: 카자흐스탄, 누르술탄, 주카자흐스탄 한국문화원 다목적홀
· 참여인원: 263명[관람객 252명, 고려인협회 무용단 ‘미성’ 5명, 주카자흐스탄 김대식 대사 등 문화원 관계자 6명]
· 현지언론보도: 수도에 위치한 나자르바예프 영재학교에서 개최된 한국 문화의날 축제
공공누리 4유형 (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
"함께 보고, 느끼고, 체험하는 한국! " 저작물은 "공공누리 4유형(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게시물이동

이전글
조성진, 김봄소리 콘서트 개최
다음글
서지민, 예명지 초청 한국 장신구 전시회 : 어제와 오늘